본문 바로가기
News

퀸텟시스템즈-인포플러스, 베트남 B2B클라우드 시장 진출 MOU 체결

by Quintet systems 퀸텟지기 2020. 10. 13.

퀸텟시스템즈(대표 박성용)와 인포플러스(대표 김민호)는 서비스형 소트프웨어(이하 SaaS) 기반 베트남 B2B 시장의 전략적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양사가 체결한 이번 MOU는 베트남 클라우드 B2B 서비스 시장의 패러다임을 선도하기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간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를 위해 인포플러스의 베트남 현지 금융 및 기업 연계 마케팅 역량과 퀸텟시스템즈의 SaaS 기반 로우코드 개발 플랫폼인 칼스플라츠(CALS Platz) 기술력을 접목할 계획이다.

인포플러스는 2018년부터 베트남 5대 은행 중 하나인 BIDV, 에너지/석유 베트남 국영기업 페트로베트남을 포함, 베트남에 진출한 국내 주요 은행 및 카드사의 IT 보안 및 네트워크 시스템을 제공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현지기업 대상 ERP, CRM 등의 기업 솔루션 구축 및 지원 경험을 가지고 있다.

퀸텟시스템즈는 클라우드 기반 기업용 업무 시스템 개발에 필요한 모든 요소들을 포괄하는 SaaS형 로우코드 개발 플랫폼 칼스플라츠를 지난 7월에 출시하고, 런타임 소스코드 제너레이션 엔진과 어플리케이션 프로비저닝 및 테넌트 관리 등의 클라우드 기술에서는 글로벌 수준의 기술력을 확보했다.

인포플러스와 퀸텟시스템즈는 2019년 베트남 진출 국내 대형 카드사의 공동 프로젝트 진행을 통해 처음 인연을 맺게 되었으며, IT 인프라에서 고객 관리 솔루션 제공까지 고객들이 현지에서 만족할 수 있는 비즈니스를 제공하기 위한 현지 조력자로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최근 베트남 시장은 약 2천개 이상 스타트업 가운데 41% 이상이 SaaS 업종일 정도로 SaaS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에 인포플러스의 현지 솔루션 구축 경험 및 마케팅을 활용해, 퀸텟시스템즈가 최근 출시한 ‘CALS Platz’를 베트남 IT 시장의 현지 요구에 맞춰 확대하고 시장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김민호 인포플러스 대표는 “이번 제휴를 통해 현지 전문 IT기업과 베트남에 진출하기 위한 IT기업과의 협업 시너지를 증명하고 더 나아가 빠르게 변화하는 베트남 클라우드 시장의 트렌드를 함께 만들어 나가길 기대한다” 라고 밝혔다.

박성용 퀸텟시스템즈 대표는 “양사의 협력을 통해 베트남을 포함한 동남아 B2B 클라우드 분야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게 될 것이며, 국경을 넘어 현지 개발자들의 개발 접근이 용이한 솔루션으로 성공적인 새 시대를 열어줄 것”이라며 앞으로의 비전을 선포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