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거비나(대표 이정훈, 사진 좌)와 퀸텟시스템즈(대표 박성용, 사진 우 )가 사업제휴 협약(MOU)을 맺고, 베트남 등 동남아 금융IT 및 디지털금융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앞서 양사는 지난 29일 MOU를 맺었다. 핑거비나의 베트남 현지 전문성 및 금융 IT 기술력과 퀸텟시스템즈의 CRM(멤버십/마케팅/영업 시스템) 기반 소프트웨어 기술력과 채널 시스템 구축 노하우를 결합해 시너지를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양 사는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에서 공동협력사업 발굴에 나설 계획이다. 실제로 현재 핑거비나와 퀸텟시스템즈는 베트남 금융기업 온라인 채널 구축 프로젝트를 공동 진행 중이다. 이 프로젝트는 안정성이 검증된 양 사의 모바일 및 웹 기반 솔루션을 기반으로 모바일 앱 중심의 회원가입과 대출신청 및 마케팅 등 다양한 사용자 편의 기능을 베트남 사용자들에게 제공하기 위한 사업이다. 

핑거비나는 국내 대표적인 핀테크 솔루션업체인 (주)핑거(대표 박민수)가 글로벌 IT시장 공략을 위해 베트남 현지에 출범시킨 해외법인이다. 이 회사는 베트남에 진출한 국내 은행뿐만 아니라 베트남 현지의 금융회사, 인터넷 기업들과 핀테크 서비스 구현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퀸텟시스템즈는 자사 iCIGNAL CRM(고객관계관리) 솔루션을 기반으로 멤버십과 캠페인 및 온오프라인 채널 시스템을 구축한 국내 CRM(고객관계관리) 솔루션 전문 업체로, 국내 100여개 이상 기업들의 고객관리 시스템 구축 뿐만 아니라 태국과 인도네시아 등 해외 기업들의 고객관리 및 모바일 채널 시스템 구축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이정훈 핑거비나 대표는 “현지화된 금융IT 솔루션 및 핀테크를 제공해주는 수준을 넘어 보다 신뢰할 수 있고 체계적인 인프라 환경 제공을 통해 고객중심의 ‘턴키’형 서비스를 제공해 줄 수 있을 것” 이라며 “신남방정책을 주도할 베트남 시장에서 금융IT 및 핀테크 산업의 혁신적 도약을 위해 최선의 협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성용 퀸텟시스템즈 대표는 “이번 양 사간 협약을 통해, iCIGNAL CRM(고객관계관리) 패키지 솔루션을 활용한 베트남 현지 기업들의 고객관리와 멤버십 그리고 마케팅 및 온라인 채널 등 CRM(고객관계관리) 시스템 구축 사업의 기반을 마련하고 향후 주변 동남아시아 국가까지 사업을 확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website-www.quintet.co.kr]
[출처-디지털데일리]


블로그 이미지

Quintet systems 퀸텟지기

퀸텟시스템즈 공식 기업 블로그입니다. 퀸텟시스템즈의 서비스, 회사 이야기를 여러분들과 함께 소통하는 공간입니다.